카카오페이 신용카드로…삼성카드와 '맞손'

신은섭 기자 승인 2021.03.02 12:45 의견 0
(사진=카카오페이)


카카오페이가 삼성카드와 함께 오는 5월 출시를 목표로 ‘카카오페이 신용카드(PLCC,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를 준비 중이라고 2일 밝혔다.

‘카카오페이 신용카드’는 카카오 고유의 브랜드 가치를 기반으로 ‘카카오페이포인트’에 특화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카카오페이 결제’ 서비스와 선물하기·택시·멜론·웹툰 등 카카오의 주요 서비스를 이용하면 더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카오페이와 삼성카드는 전략적 제휴를 맺고 지난해부터 PLCC를 준비해왔다. 양사는 현재 사용자들을 사로잡을 혜택과 디자인, 프로모션 등 개발부터 가입 유치, 이용 활성화 등 전 과정에서 긴밀한 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카카오페이포인트’는 카카오페이 이용 시 적립되는 포인트로, 현재 온라인에서 결제할 때 현금 대신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페이머니와 별도로 200만 포인트까지 보유할 수 있으며, 1포인트부터 쓸 수 있다.

‘카카오페이 결제’는 카카오 내부 서비스 뿐 아니라, 편의점, 카페, 식당, 영화관, 백화점 등 국내 대부분의 프랜차이즈 매장과 온라인 쇼핑, 배달, 스트리밍 서비스, 앱 마켓, 해외 직구 사이트 등 온?오프라인을 아우르는 약 60만 개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다.

이진 카카오페이 사업 총괄 부사장(COO)은 “3,500만 사용자를 보유한 국내 최대 금융 플랫폼인 카카오페이와 카드 업계 최고의 디지털 역량을 보유한 삼성카드의 협업으로 사용자에게 최고의 혜택과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카카오페이포인트’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뉴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