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모빌리언스 "올해 연간 통합결제 거래액 10조 목표"

신은섭 기자 승인 2021.02.09 13:52 의견 0

종합결제서비스 기업 KG모빌리언스는 올해 연간 통합결제 거래액 10조원 달성을 목표로 계획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KG모빌리언스는 지난해 연간 거래액 7조2000억원을 기록했다. 올해 연간 거래액 10조원을 달성하면 전년대비 약 39% 증가하는 수치다. 회사는 신규시장 개척과 신기술 개발의 성과가 올해 본격적으로 나타나면서 큰 폭의 거래액 성장을 이룰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KG모빌리언스 CI)


KG모빌리언스는 기존의 적은 휴대폰 결제한도와 신용 리스크 등으로 인해 진입하기 어려웠던 항공권 예매, 렌탈, 보험과 같은 정기 결제(RP)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해 시장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미 올해 초 가맹점과 계약을 체결하고 실제 거래가 임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KG모빌리언스 관계자는 “신규 시장으로 휴대폰결제가 확대되면 다소 저성장 국면인 휴대폰결제 시장에서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회사는 앞으로도 기존에 진입하지 못한 신규시장 진출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 올해 자체 앱을 통한 오프라인결제 신사업에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다. 휴대폰결제의 오프라인 진출을 위해 지난해 출시한 `히든카드`를 새롭게 리뉴얼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여 자체 회원층을 넓혀 나가고, 회원들의 사용패턴을 분석해 할인과 적립 등 각종혜택을 부여하는 자체 선불카드를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KG모빌리언스 관계자는 “올해에는 기존 PG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 신규시장 확보, 신사업을 통한 신성장동력 발굴이라는 3가지 과제에 집중하기로 했다”며 “이를 통해 연간 통합결제 거래액 10조원을 달성할 것이다. 올해보다 앞으로의 성장이 더 기대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뉴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