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플로우] 박정민X이동휘가 말하는 '인간' 이제훈

원은우 기자 승인 2022.08.11 09:00 의견 0


‘인간’ 이제훈의 진면목이 공개된다.

10일 공개된 seezn(시즌)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제작 (주) 쇼박스, 공동제작 아티크리에이티브, 감독 윤단비)의 티저 영상에는 이제훈의 절친이자 동료 배우인 박정민, 이동휘가 깜짝 등장했다.

“은근히 화가 많다”라고 ‘찐친’ 바이브를 뽐내는 박정민의 폭로(?)에 웃음을 터뜨리는 이제훈. 두 사람은 연기에 대한 열정으로 충만했던 대학 시절을 추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배우로서의 고민을 나누는 이제훈과 이동휘의 진솔한 토크도 흥미롭다.

여기에 “저라는 사람을 거짓 없이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라는 이제훈의 내레이션은 궁금증을 더한다. 수많은 선택이 모여 지금을 이룬 배우 이제훈. 친구와 주변인들을 통해 자신을 다시 한 번 돌아보는 시간을 갖는다. 또한 ‘배우가 되지 않았다면 피아노를 연주하지는 않았을까’, ‘평범한 직장인의 삶을 살지 않았을까’라는 상상이 흥미롭게 펼쳐진다.

배우로서 새로운 연기를 보여주고 틀을 깨부수기 위해 무한한 상상력을 발휘하며 노력하는 이제훈.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그가 만들어가는 픽션을 통해 누구가 한 번쯤 상상하고 꿈꿔봤을 이야기를 풀어낸다. “꿈꾸는 그 순간이 제일 행복하다”라는 이제훈의 설레는 한 마디가 작품에 대한 기대를 한껏 고조시킨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오는 18일 오후 6시 seezn(시즌)에서 독점 공개된다.

저작권자 ⓒ 이뉴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